ハンギョレのタグまとめ

ハンギョレ」のタグがついている新着記事と人気記事をまとめました。エキサイトブログにはハンギョレに関連するブログ(日記、記録、写真、レビュー、噂、まとめ)がたくさん投稿されています。

「ハンギョレ」タグの記事(5)

  1. 初めてなのに見慣れたような・・・ - 隣の国の言葉にこがれて

    初めてなのに見慣れたような・・・

    처음 보는 것임에도 왠지 모를 익숙함을 느낀다면 그것은 살아온 경험 때문이리라. 그러나 익숙함을 느끼는 풍경을 만나는 그 순간은 언제나 생의 처음이자 마지막 단 한 번의 시간임이 분명하다. 이렇듯 삶은 익숙한 듯 낯선 순간의 이어짐이 아닐까. 初めて見るものなのに何となく見慣れた感じがしたら、それは今まで生きてきた経験があるからだろう。しかし、見慣れたと感じる風景...

  2. 人生という道 - 隣の国の言葉にこがれて

    人生という道

    이 길이 내가 갈 길이라 믿고 열심히 달려왔다. 제대로 가고 있나 싶을 때면 언제나 새로 나타난 갈림길이 다시 선택을 강요한다. 얄궂고 안타깝지만 우리네 인생길엔 내비게이션이 없다는 것이 약점.この道が自分の進む道だと信じて懸命に駆け抜けてきた。思った通りに行っていると思う頃、いつも新しい分かれ道が現れ選択を迫られる。皮肉でもありもどかしくもあるが、人生という道にはナビ...

  3. 自分がいるべきところ - 隣の国の言葉にこがれて

    自分がいるべきところ

    태백준령의 깊은 골에 뿌리를 내린 소나무가 운무에 휩싸인 채 자신의 존재감을 보여주고 있다. 나무는 숲에서 살아야 더 아름답듯 모든 것은 자신의 존재가 필요한 곳에 있어야 빛난다. 눈앞의 이익을 탐하며 서지 말아야 할 자리에 설 때 세상은 어지러워지고 넘치는 탐욕은 자신만이 아니라 주변의 모든 것을 망친다. 나는 지금 있어야 할 곳에 제대로 서 있는가...

  4. 夏の海 - 隣の国の言葉にこがれて

    夏の海

    단 한번의 멈춤도 없이 파도가 밀려오고 또 나아가며 하얗게 포말을 만들어냅니다. 입추가 지나자 언제 그렇게 무더웠더냐는 듯 날씨가 바뀌고 있습니다. 파도에 씻겨 나가는 것이 바위만은 아니듯 흐르는 세월 앞에 변하지 않는 것은 없습니다. 살아가며 맞는 모든 일에 일희일비하지 말아야 하는 이유입니다.ただの一度もとどまることなく波が押し寄せまた引いていき白く泡立...

  5. 真夏の雪景色 - 隣の国の言葉にこがれて

    真夏の雪景色

    ↑イメージ↑ 原典の写真をご覧ください이 사진을 보면서 무엇을 연상하든 그것은 보는 이 각자의 몫이다. 누군가는 시원한 눈을 떠올릴 수도, 또 다른 이는 푹신한 스펀지를 생각할 수도 있겠다. 이런 현상은 주어진 환경에서 그 상황을 인식하는 것이 사람마다 모두 다르기 때문이다. 요즈음 정부 교체기를 지나며 날씨보다 사람을 더 덥게 만드는 일들이 너무나 많다...

1 - 5 / 総件数:5 件

似ているタグ